해외소식

>해외소식

시진핑 “무역전쟁, 중국 더 강하게 만들 것”

  • 장우진 기자 |입력 : 2018.09.27 16:32
기사공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 사진=뉴시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미국의 일방주의와 보호무역주의가 오히려 중국을 더 발전시킬 것”이라고 말했다고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27일 보도했다.

시 주석은 지난 26일 “무역분쟁이 중국의 대외 기술의존도를 크게 낮출 것”이라며 “무역전쟁이 나쁜 것만은 아니다”고 밝혔다.

이날 그는 중국 최대의 국영기업중 하나인 헤이룽장성의 제일중형기계집단을 방문한 자리에서 기술 부문에서 자주성을 확보해야 한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이번 발언은 미국이 중국 상품 2000억달러에 대한 관세부과를 실행한지 2일 만에 나온 것이다. SCMP는 시 주석의 발언은 미중 무역전쟁과 관련해 임전무퇴 의지를 표명한 것이라고 평가했다.

중국은 미국이 관세 부과에 대응하기 위해 600억달러 미국의 제품에 보복관세를 부과키로 하고 “미국이 목에 칼을 대는 상황에서 협상은 있을 수 없다”며 무역 협상도 거부하고 있다.
  • 0%
  • 0%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