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전거

>자전거

밸런스바이크 챔피언십, 주말 광명스피돔 개최

  • 박정웅 기자 |입력 : 2018.05.25 13:14
기사공유

지난해 열린 제2회 밸런스바이크 챔피언십. /사진제공=국민체육진흥공단

광명스피돔이 오는 주말 어린이 자전거 챔피언을 가린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은 26일 광명스피돔 야외광장에서 미취학 아동이 참가하는 '2018 밸런스바이크 월드 챔피언십'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밸런스바이크는 주로 2~6세 아동이 이용하는 페달 없는 자전거를 가리킨다. 지면을 박차는 발의 힘으로 주행하기 때문에 어린이의 자세 교정과 균형 감각 발달에 좋다.

3~6세 어린이들은 200m 코스에서 연령별로 경쟁한다. 오전에는 3~4세, 오후엔 5~6세 어린이가 출전한다. 7세 이상의 번외 이벤트 경기도 있다.

연령별 출전 어린이는 80여명 수준. 참가 접수는 3~4세가 이날 오전 9시에서 9시30분, 5~6세는 오후 1시에서 1시30분 대회장 운영본부에서 한다.

대회 참가 어린이에게는 기념 메달, 풍선, 책 등 기념품(6종)을 선물한다. 어린이 위주의 가족행사로 체험존, 플리마켓 등 다양한 부대 행사도 마련된다. 

  • 0%
  • 0%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