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정책

송파 양재대로 달리는 자전거 순찰대원

  • 박정웅 기자 | 입력 : 2016.03.29 14:5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단법인 자전거21(상임대표 오수보) 한 회원이 '참여치안 범죄예방에 앞장서겠습니다'라는 알림막을 자전거에 매단 채 29일 서울 송파구 양재대로 자전거도로를 달리고 있다. 이날 서울송파경찰서 방이지구대(지구대장 박성갑 경정)는 자전거21과 민·경 자전거 순찰대 합동순찰 협약식을 갖고 공원, 학교 인근, 골목길 등 순찰차가 진입하지 못하는 관내 구석구석을 합동 순찰키로 했다. 근린치안 확립 차원에서 비롯한 자전거 순찰대는 문안 집중 순찰 형태로 지역 범죄예방에 앞장선다.

  • 0%
  • 0%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