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전거

>자전거

선투어 포크 결함… 트렉·스캇, 자전거 12만대·5200대 대량 리콜

  • 머니바이크 박정웅 | 입력 : 2014.06.27 10:01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선투어 포크 결함으로 리콜 대상(12만대)이 된 트렉의 자전거/이미지=트렉 리콜 페이지
트렉(Trek)과 스캇(Scott)이 포크 결함으로 각각 12만대와 5200대의 자전거를 대량 리콜하는 사태를 맞았다.

문제의 포크는 대만 '선투어(SR Suntour)'社가 제작한 것으로 양사가 2010년 9월부터 판매한 완성차에 장착됐다.

미국소비자안전위원회(CPSC)는 지난 25일(현지시간) 리콜 자료에서 트렉은 28건, 스캇은 1건의 선투어 서스펜션 포크 파손 사건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이중 인명 피해는 트렉에서 탈골과 골절 등 5건이 발생했다.

양사는 문제의 선투어 포크가 장착된 제품 사용 중단을 촉구했다.

트렉과 스캇의 국내법인 역시 "해외서 포크 파손 사례가 있으니 제품 이용을 즉시 중단해야 한다"면서 "가까운 공급점에서 무료 교체서비스를 받을 것"을 소비자들에게 당부했다.

트렉에 장착된 리콜 대상 선투어 포크는 'NEX', 'XCM', 'XCT'이며, 시리얼넘버가 'F', 'G', 'H'로 끝난다. 스캇은 'NEX', 'NCX' 포크다.

완성차의 경우 트렉은 'Montare', 'Utopia(이상 2011년)', '8.4 DS', '8.5 DS', 'Neko SL(이상 2012년)', '8.4 DS', '8.5 DS', '8.6 DS', 'Neko SL(이상 2013년)' 모델이다. 스캇은 'Sportster', 'E-Sportster', 'Venture', 'E-Venture', 'Atacama' 모델(디스크브레이크 장착)이다.

한편 트렉과 자이언트(Giant), 지티(GT)는 2012년 선투어社의 포크 결함으로 1만7000여대를 리콜한 바 있다.

  • 0%
  • 0%


포토뉴스